2020.04.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4.3℃
  • 구름많음서울 13.3℃
  • 구름많음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5.1℃
  • 흐림광주 15.6℃
  • 구름많음부산 13.7℃
  • 흐림고창 11.7℃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많음강화 9.9℃
  • 구름많음보은 15.6℃
  • 구름많음금산 15.9℃
  • 흐림강진군 14.7℃
  • 구름많음경주시 18.1℃
  • 구름많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日·泰 거부한 크루즈선 캄보디아 정박

코로나19 환자 없지만 며칠간 격리 조치

 코로나19 환자가 없지만 일본과 필리핀, 태국 등 5개 국가에서 입항이 거부된 미국 크루즈선이 캄보디아에 정박했다. 2200여명에 달하는 승객과 승무원은 코로나19 감염 확인을 위해 며칠간 격리되며, 이후 항공기를 타고 각국으로 돌아간다.

 

 

 영국 신문에 따르면 일본과 필리핀, 태국 등 5개국에서 입학이 거부된 크루즈 선 웨스테르담 호가 13일 오전 7시 시아누크 항구에 정박했다.

 

 미국 회사가 운영하는 웨스테르담 호에는 1455명의 승객과 802명의 승무원이 타고 있다. 이 크루즈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 없다고 강조했는데도 일본, 중국, 대만, 필리핀, 괌, 태국에서 입항을 거부해 한동안 공해상에서 떠돌았다.

 

 

 NHK는 “시아누크 항 검역당국은 웨스테르담 호 승객과 선원에 대해 체온 등의 점검을 할 예정이며, 코로나19 감염이 안 된 승객은 며칠 후 프놈펜에서 전세기를 타고 본국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보도했다.

 

 일본 등 5개국이 웨스테르담 정박을 거부한 이유는 코로나19 감염 우려 때문이다. 일본에 정박한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 승객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가 현재까지 174명으로 확인됐다. 이로 인해 일본 감염자가 202명으로 집계됐다. 현재 일본이 중국을 제외하고 확진자가 가장 많이 나타나고 있는 국가다.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도 중국을 제외한 가장 큰 감염 구역이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