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6.1℃
  • 구름많음강릉 8.9℃
  • 구름많음서울 6.2℃
  • 구름많음대전 8.7℃
  • 구름조금대구 10.6℃
  • 맑음울산 9.9℃
  • 구름조금광주 10.4℃
  • 맑음부산 11.5℃
  • 구름조금고창 8.3℃
  • 구름조금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5.8℃
  • 구름많음보은 7.1℃
  • 구름많음금산 9.2℃
  • 구름조금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필리핀인 30명 우한서 철수

감염자 한명도 없지만 14일간 격리

 필리핀인 30명이 우한에서 귀국했다. 철수한 사람 가운데 코로나19 감염자는 한명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만일의 사태에 대배하기 위해 14일간 격리키로 했다.

 

 필리핀 외무부는 9일 성명에서 “철수한 교민들이 전세기를 타고 클락 공군기지에 착륙했다. 이번에 철수한 교민은 성인 29명과 유아 1명"이라고 밝혔다. 필리핀 외교부는 지난달 28일 중국에서 교민 철수를 요구했다.

 

 필리핀 외교부와 보건부 관리자들은 철수된 교민 30명을 뉴 클라크 선수촌으로 보내서 14일간 격리하고 교민 철수를 담당한 인원도 함께 격리된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철수 결정 당시 56명 필리핀인이 전세기를 타고 귀국할 계획이었으나 마지막에 30명 필리핀인만 탑승했다. 필리핀 외무부는 우한에 남아 있던 26명의 필리핀인들이 마지막 순간에 귀국하지 않기로 결정했거나 비자 문제와 관련이 있다고 설명했다.

 

 필리핀 보건부 부장관인 벨라고 박사는 9일 오후 브리핑에서 "공항에서 감염자가 나타나지 않았고 신종 바이러스 감염 증상을 보인 사람도 없었다"며 “따라서 귀국하는 모든 교민들은 현재 안전하며 뉴 클라크 시의 격리 구역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비행기가 착륙한 뒤 필리핀으로 돌아간 교민들은 승객 구역이 아닌 클라크 국제공항 격납고에서 내렸다. 이들은 선수촌 격리구역으로 이동했다. 그곳에는 모든 사람들이 독립된 방을 사용할 것이고 의료진은 하루 종일 그들의 건강상태를 모니터링한다. 보조요원들의 주요 근무지는 격리구역 밖의 한 빌딩에 위치하고 있다.

 

 필리핀으로 돌아간 교민들은 가족들과 연락을 할 수 있으면 휴대폰을 사용할 수 있다. 격리 구역은 Wi-Fi도 제공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