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7.4℃
  • 맑음서울 4.5℃
  • 구름조금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8.3℃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7.6℃
  • 맑음부산 9.5℃
  • 맑음고창 5.5℃
  • 맑음제주 10.0℃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중국/통상

티몰 12분49초만에 매출 500억위안 달성

1분36초에 100억위안…지난해 매출 넘을지 관심

티몰이 쌍십일(11월11일) 개장 12분49초만에 매출 500억 위안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26분 13초 기록을 넘어선 것이다. 더욱이 올해에는 1분36초에 매출액이 100억위안을 돌파했다.

2019일 티몰 ‘쌍십일’ 글로벌 페스티벌은 11일 자정에 시작됐다. 알리바바그룹은 1분36초 만에 알리바바 플랫폼의 거래액이 100억위안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작년에는 100억 돌파에 2분 05초, 2017년엔 3분 01초, 2016년에는 6분 58초, 2015년에는 12분 28초가 걸렸다.

알리바바에서 몇 분만에 억을 넘거나 몇 시간만에 천억을 헤아려도 더 이상 주목할 일이 아니다. 알리바바의 장용 CEO는 “가장 중요한 것은 판매 숫자가 아니라 기술 전반의 피크이며 알리바바가 초당 얼마나 많은 주문 처리를 지탱할 수 있는지, 또 화물 오류가 발생하지 않는지를 보증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알리바바는 초당 48만건의 주문을 처리했다.

올해 쌍십일은 지난해 매출액을 넘을지 주목된다. 전반적인 소비가 둔화하고 있는 가운데 열리기 때문에 중국 소비자와 해외 투자자들이 관심이 높다. 지난해 쌍십일 매출액은 2135억위안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