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4.4℃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8.4℃
  • 맑음대구 10.2℃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10.1℃
  • 맑음부산 11.4℃
  • 맑음고창 7.3℃
  • 맑음제주 11.3℃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10.9℃
  • 맑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1.1℃
기상청 제공

중국/IT

‘지하 택배’ 뜬다

징동 ‘지하캡슐’ 도입…인력난 해소 등 전망

전자상거래 활성화로 택배 산업이 부흥기를 맞고 있다. 문제는 인력난. 최근 로봇을 도입하면서 숨통이 트였지만 그래도 인력이 부족하기는 마찬가지다. 여기에 희소식이 전해졌다. 징동이 택배 배송을 혁신적으로 하기 위해 ‘지하캡슐’을 도입할 계획이다. 인력난도 해소되면서 날씨에 상관없이 물건을 배달할 수 있어 금상첨화라는 평가다.

 

최근 몇 년 동안 온라인 분야의 발전과 함께 단기간에 온라인에 의존하는 많은 업종이 생겼다. 현재 가장 발전하고 있는 전자상 분야가 그 중에 하나다. 마윈은 중국 전자상거래 창시자로 타오바오라는 플랫폼을 만들어 오프라인 시장에서 온라인 시장으로 상거래 관행을 일시에 확 바꾸어 놓았다. 이후 수닝과 징동 등이 른 산업을 발전시켰다. 그것은 바로 택배 산업이다.

요즘 징동물류에서 중요한 소식이 전달해왔다. 몇 년전부터 징동그룹이 ‘지하캡슐’이라는 물류 체계를 준비하고 있었는데, 최근 큰 진전이 있었다.

중국경제는 징동이 개발한 새 택배모델이 택배수송 방식에 큰 변화를 미칠 것이라고 보도했다. 과거 물류수송방식은 대부분 항공이나 해상 운송으로 배송해 인원 투입이 어마어마했다. 하지만 징동이 ‘지하캡슐’을 도입하면 인원 투입 문제를 해결할 전망이다.

‘지하캡슐’ 물류 체계가 정비되면 택배기사부터 소비자까지 모두 더 편하게 이용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물류센터에서 분류된 택배는 지하통로를 통해 운송되며, 마지막에는 징동 로봇이 택배를 고객 집으로 배송하는 것이다. 이렇게 배송하게 되면 인근비가 절감되고, 날씨 영향을 받지 않는 장점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