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7 (목)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3.4℃
  • 맑음서울 9.0℃
  • 흐림대전 10.2℃
  • 흐림대구 12.9℃
  • 구름많음울산 13.4℃
  • 구름많음광주 11.8℃
  • 흐림부산 12.8℃
  • 구름많음고창 11.7℃
  • 구름많음제주 17.1℃
  • 맑음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8.6℃
  • 흐림금산 8.0℃
  • 구름많음강진군 14.0℃
  • 흐림경주시 12.9℃
  • 구름조금거제 15.2℃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요즘 대세는 ‘대신 서비스’

대리운전 넘어 ‘풀타임 사진 찍어 주기’ 등도 등장

20여년전 접대가 많은 임원들은 술을 잘 마시는 직원을 대동하고 다녔다. 이들은 ‘술상무’라고 불리며 상상의 술을 대신 마시면서 직장생활을 했다. 이 같은 ‘대신 서비스’가 활성화된 것이 대리운전이다. 음주운전 처벌이 강화되면서 대리운전은 이제 일상이 됐다.

‘대신 서비스’가 이제 술을 넘어 사진을 찍어주고, 장을 보는 것 등 다양하게 발전하고 있다. 다

 

 

최근 중국 온라인에서 '밥 대신 먹기' '공차 대신 마시기' 등의 서비스가 등장했다. 인구가 많은 중국에서 대신 줄 서기, 대신 번호표 뽑기 등은 일상이 됐다.

여기에 밥과 차 마시기까지 대신 할 수 있다는 광고가 등장한 것이다. 이 광고를 보면 ‘풀타임으로 사진 찍어주기, 맛있는 음식의 매력을 대신 느끼기, 칼로리 걱정할 필요 없이 살도 대신 쪄주고 당신은 즐겁고 건강한 귀요미만 하면 된다’라는 식의 마케팅을 하고 있다. 이러한 서비스는 단순히 판매자의 식육만 만족하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의 개인 SNS 계정에 예쁜 이미지 일상등 공유할 수 있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고 밝혔다.

중국이 온라인 시대에 있어 이 같은 '대신 서비스'가 논란이 되기도 하지만 수요는 점점 커지고 있다. 온라인 플랫폼은 고객과 셀러 상대방의 연결에 도움이 준다.

대리시험이나 대리처벌 받기 등 법률과 도덕에 어긋나는 ‘회색산업’이 시장을 교란해서는 안된다. 법률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구체적인 '대신서비스'가 새로운 비즈니스 혹은 새로운 경제 형태가 될 수 있을까? 몇 년 사이에 급성장한 대리운전 업계의 2018년 대리운전 수요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 전국 대리운전 수요가 2억6700만명에 이르고, 시장 생산액이 100억위안을 돌파한 것으로 집계됐다.

개관적으로 볼 때 '대신서비스'의 발전은 개인의 '임무목록'을 한번 정리하는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 왜냐하면 업무 출장과 요리하기, 물건 사기 이 세 가지 중 어떤 일을 하지 않으면 안 되고 어떤 일이 다른 사람이 대신할 수 있는지 명확한 가치 서열을 정해야 한다. 그래서 ‘대신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고, 정확하게 이용하는 것이 중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