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7 (목)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3.4℃
  • 맑음서울 9.0℃
  • 흐림대전 10.2℃
  • 흐림대구 12.9℃
  • 구름많음울산 13.4℃
  • 구름많음광주 11.8℃
  • 흐림부산 12.8℃
  • 구름많음고창 11.7℃
  • 구름많음제주 17.1℃
  • 맑음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8.6℃
  • 흐림금산 8.0℃
  • 구름많음강진군 14.0℃
  • 흐림경주시 12.9℃
  • 구름조금거제 15.2℃
기상청 제공

중국/경제

올해 광군절 경쟁 치열할 듯

1·2선 시장 포화로 3선이하에서 접전 펼칠 듯

광군제를 닷새 앞두고 전자상거래업체들이 전열을 정비하고 있다. 올해는 1·2선 시장의 포화로 3선 이하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이들 시장은 중국의 새로운 성장점이 되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의 거의 모든 전자성거래 플랫폼은 올해 ‘쌍십일’ 3, 4선 혹은 더 낮은 시장을 바라보고 있다. 왜냐하면 3,4,5,6선 시장이 중국시장의 새로운 성장점이 되고 있기 때문이다.

16일 테이트분석 회사 퀘스트모바일(QuestMobile)이 발표한 ‘2019모바일전경생태보고’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부터 중국 국내 모바일 사용자수는 11억300만명을 돌발했다.

보고서는 “1.2선 도시 전자상거래 매출 이익은 거의 오르지 않고 있다”며 “이런 탓에 올해 ‘11월11일’ 전자상거래 업자들이 이익을 확보하려면 거래 채널을 아래로 발견해야하고 3선 및 이하의 시장 점유율을 선점해야한다”고 조언했다.

핀도도라는 플랫품은 중국 3, 4 시장에서 활동이 많으며, 알리바바와 징둥, 쑤닝 전자상거래 플랫폼도 3, 4 시장에 전반적으로 공격하고 있다.

중국 온라인 시장 발전에 따라 오프라인 시장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향후 5년간 오프라인의 시장점유율은 크게 하락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