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10.2℃
  • 맑음강릉 9.1℃
  • 맑음서울 9.4℃
  • 맑음대전 10.5℃
  • 맑음대구 13.8℃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10.5℃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9.9℃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9.0℃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중앙의 지지는 변함이 없다.”

5일 시진핑 주석의 캐리람 홍콩 행정수반에게 한 발언

“사회 안정과 분위기 전환을 위해 노력해 달라. 어려운 일이 많다. 열심히 해 성과를 내 달라. 중앙의 지지는 변함이 없다.”

 

5일 시진핑 주석이 최근 홍콩 사태와 관련한 중국 내륙의 방침을 확인하고자 베이징을 찾은 캐리람 홍콩행정수반에게 이 같이 말했다. 사실상 현 홍콩 행정부의 조치에 대한 지지를 표명한 것이다.

이 한 마디처럼 홍콩의 미래에 대해 분명히 말해주는 게 없다. 중국의 생각은 분명하다. 홍콩은 중국이 원하는대로 통치되야 한다는 것이다.

시 주석은 캐리람 수반을 처음 만났다. 시 주석의 태도로 볼 때 결국 홍콩 사태는 한동안 악화일로를 걸을 것으로 보인다.

재미있는 것이 캐리람 행정수반은 시 주석의 과거 말을 인용해 화답했다는 점이다. 캐리람은 시 주석에게 “국가 기본 권리를 위협하는 어떤 행위도, 당 중앙의 권위에 도전하는 어떤 행위도, 내륙의 안정을 해치기 위해 홍콩을 이용하는 어떤 행위 마지노 선을 건드리는 것이다. 절대 용납될 수 없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