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5 (화)

  • 구름많음동두천 9.5℃
  • 맑음강릉 17.0℃
  • 흐림서울 12.2℃
  • 박무대전 12.4℃
  • 맑음대구 12.9℃
  • 맑음울산 15.3℃
  • 박무광주 14.4℃
  • 맑음부산 16.3℃
  • 맑음고창 12.2℃
  • 구름조금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3.6℃
  • 맑음보은 8.3℃
  • 흐림금산 8.2℃
  • 구름조금강진군 11.9℃
  • 맑음경주시 13.6℃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컬럼] 가까운 이웃이 먼 친척 보다 낫다.

远亲不如近邻(yuǎn qīn bú rú jìn lín)
중국속담에서 배우는 중국사업 성공의 열쇠 (8)

 

    

 

 

'가까운 이웃이 먼 친척 보다 낫다.' 우리말과 똑같은 속담이다.

 

중국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소위 ‘꽌시(關係·관계)’를 들어보았을 것이다. ‘꽌시'를 우리말로 정확하게 번역하기 어렵다. 인맥, 관계 등의 단어가 있지만 ‘꽌시'가 의미하는 개념을 전부 담기에는 뭔가 허전하다. 중국 사람들의 ’꽌시‘는 ‘공동생활집단’ 개념으로 서로의 가족까지 책임져 줄 정도로 긴밀한 관계를 의미한다고 말하는 전문가도 있다. 단순히 차 한 잔 하고 식사 몇 번 했다고 ‘꽌시’가 만들어졌다고 착각해서는 안 된다. 그들 생활 중심부에 들어가야만 한다. 따라서 제대로 된 ‘꽌시’를 형성하기 위해서는 상당기간 여러 노력들이 전제가 된다.

 

얼마전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의 장녀 서민정 씨가 중국 장강경영대학원 경영학 석사(MBA) 과정을 마치고 회사로 복귀했다고 한다. 리카싱 재단에 의해 설립된 이 학교는 하버드, 와튼, 예일 등 세계 최고의 비즈니스 스쿨에서 종신 재직권을 보장받은 교수진에 의해 운영되는 중국 최초의 사립 경영대학원이다. 이 곳 졸업생으로는 마윈 알리바바 창업주, 리둥성 TCL 회장, 스위주 쥐런그룹 회장 등이 있다.

재벌가 여성으로서, 군 장교 선택자체가 매우 이례적이라 세간의 관심을 모았던 SK그룹 최태원 회장 차녀 최민정 씨의 경우, 중, 고교과정을 모두 중국에서 마치고 북경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이들 모두 꽌시'를 중시하는 중국의 비즈니스 문화를 감안, 중국내 다양한 핵심인력과의 네트워크를 구축함으로써 그룹의 미래를 준비하려는 전략으로 보인다.

 

중국에서 우리가 자주 실수하는 것 중 하나가 사람 소개를 부탁하는 경우이다. 한국에서는 주변에 스스럼없이 필요한 사람 소개를 부탁하고, 만남 이 후에는 단순히 고맙다고 인사하면 끝이다. 그러나 중국에서는 큰 실례일 수 있다. 중국 사람들은 ’꽌시‘ 그 자체를 재산이라고 생각한다. 즉 사람 소개는 자신의 재산을 준 것이다. 재산을 공짜로 줄 리 없다. 거기에 상응하는 주고받음이 필요한 것이다.

 

성공적인 중국 사업경영을 위하여 ‘꽌시’의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보도록 하자.

 

 

 

 

 

 

오승찬

연세대학교 경영대학원  경영학 석사

(전) 현대해상화재보험 중국 법인장, SIU본부장, 하이카손사 본부장

(전) 중국한국상회 감사

(현) 해동주말 부대표

E-mail : ohcha0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