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맑음동두천 20.7℃
  • 흐림강릉 19.2℃
  • 맑음서울 21.3℃
  • 구름많음대전 20.2℃
  • 흐림대구 18.4℃
  • 구름많음울산 18.0℃
  • 흐림광주 18.7℃
  • 흐림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9.0℃
  • 흐림제주 20.0℃
  • 구름조금강화 20.0℃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8.9℃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7.9℃
  • 흐림거제 19.2℃
기상청 제공

중국/외교

미중 무역전쟁 타결되나

트럼프 “중간합의 가능성도 배제 않는다”

강대강으로 치닫던 미중 무역전쟁이 평화적으로 타결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과의 완전한 무역 합의를 원한다"며 "중국과의 중간 합의가 선행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은 언제든지 중국과 무역협정을 맺을 수 있지만, 동시에 미국은 두 가지 시나리오가 준비되어 있다"고 말했다. 중국은 지난 금요일 미국으로부터 콩, 돼지고기 등 농산물을 일정량 수입한다고 밝혔다.
중국 측은 이번주 수요일에 첫 16개 미국 제품의 통관을 1년간 면제한다고 발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에 화답해 오는 10월1일로 예정됐던 25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율 5%포인트 인상 조치를 15일로 미뤘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 목요일에 조기 잠정 합의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미중 경제무역팀은 다음주에 워싱턴에서 만날 것이며, 일찍이 트럼프는 홍콩시위를 협상의제로 포함시켰다. 그러나 무누신 재무장관은 홍콩시위 의제가 무역협상의 일부가 아니라고 말했다. 미·중 쌍방의 무역 협상이 진전될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