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목)

  • 구름많음동두천 8.3℃
  • 흐림강릉 12.4℃
  • 구름조금서울 11.5℃
  • 박무대전 11.4℃
  • 박무대구 9.1℃
  • 구름많음울산 10.6℃
  • 박무광주 12.2℃
  • 구름많음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1.2℃
  • 구름많음제주 16.8℃
  • 구름조금강화 8.4℃
  • 흐림보은 7.5℃
  • 흐림금산 7.4℃
  • 구름많음강진군 10.7℃
  • 흐림경주시 7.9℃
  • 구름조금거제 12.4℃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경제

중국 7월 예상 밖 대외 무역 선전

수출 전년 동원 대비 3.3% 증가…무역흑자 450억달러

7월 중국의 수출이 예상 밖으로 선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3.3% 증가했고, 수입은 5.6% 감소하면서 무역흑자가 450억6000만달러로 63.9% 증가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8일 중국 세관총서 집계 결과 달러 기준으로 7월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3.3%,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5.6%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6월에는 달러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 수입은 7.3% 감소한 509억8000만 달러의 무역흑자를 냈다.

 

시장 예상치에 비해 7월 수치가 전반적으로 좋았다. 이에 앞서 경제학자들은 7월 중 달러 표시 수출은 2.0%, 수입은 9.0%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중국은 2018년 달러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9.9% 증가해, 수입은 15.8% 늘어나고, 3517억6000만달러의 무역흑자를 냈다.

 

위안화로 계산하면 7월 중국의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10.3%, 수입은 0.4% 증가했으며, 무역흑자는 위안화 3102억6000만위안(1위안 약 0.1419달러)으로 79% 확대됐다. 이에 앞서 6월 수출은 위안화 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6.1% 증가했고,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0.4% 감소했으며, 위안화는 3451억8000만원 흑자를 기록했다.

 

올해 7월까지 수출은 1조3900억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0.6% 증가했다. 수입은 1조1700억달러로 4.5% 감소했고, 무역흑자는 2256억9000만달러로 38.7% 확대됐다.

 

해통증권 강초 애널리스트는 “수출이 급속히 증가하고 있지만 현재 해외 시장 수요 회복 전망은 여전히 약세를 보이고 있다”며 “7월에 미국과 유럽의 PMI(구매관리자지수)가 계속 하락하고 일본 PMI은 안정적으로 기업가신뢰지수 이하로 유지했다”고 말했다. 그는 “7월 중국의 유럽에 대한 수출(6.5%)이 눈에 띄게 개선되고, 미국에 대한 수출(-6.5%)이 소폭 하락해 일본에 대한 수출 성장률(-4.1%)이 마이너스로 전학했다”며 “신흥경제국 가운데는 아세안(15.6%), 한국(9.3%), 인도(7.0%)에 대한 수출이 모두 증가세로 돌아섰고, 홍콩(-15.7%)에 대한 수출은 계속 둔화됐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