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3 (수)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7.8℃
  • 흐림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6.5℃
  • 박무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4.4℃
  • 구름많음제주 23.5℃
  • 흐림강화 23.7℃
  • 구름많음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6.8℃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사회

신세계면세점과 중국 흥업은행 손 잡고 중국 관광객 노린다

신세계면세점과 중국 흥업은행이 전략적 제휴를 맺어 화제가 되고 있다.

 

신세계면세점과 흥업은행은 지난 2일 손을 잡고 한국 쇼핑 및 관광 혜택을 다양하게 받을 수 있는 ‘디스커버신세계’ 신용카드 4종을 중국 전역에서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신세계면세점이 중국 ‘큰 손’ 모시기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이라고 업계는 보고 있다.

 

흥업은행은 지난해까지 누적 신용카드 발급량만 4271만장에 달하는 대형은행이다. 중국 내 지점만 2032개에 달할 정도로 거대한 힘을 발휘하고 있다.

 

이번에 신세계면세점과 흥업은행이 제휴를 통해 내놓은 ‘디스커버신세계’는 중국 금융권 최초로 한국 관광에 특화된 서비스를 탑재한 것으로 전해졌다. S, A, B, C로 등급을 4개로 나뉘어 소비층을 공랴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S등급은 44만원에 달하는 연회비를 내야하며 이들은 연회비를 뛰어넘는 VIP 혜택이 기다리고 있다고 전해지고 있다.

 

뒤이어 S등급과 A등급은 최대 20%의 신세계면세점 전 지점 할인 혜택과 명동점과 강남점의 블랙 VIP라운지 무료이용 혜택이 주어진다. ㅍ등급과 C등급은 유사한 혜택을 차등 지급할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제휴는 전 세계 시장에서 중국인들의 소비가 끊임없이 증가하고 해외여행도 증가 추세이기 때문에 중화권 고객 유치를 위해 진행된 것으로 분석된다.

 

신세계면세점 마케팅담당 문현규 상무는 해당 카드에 대해 “중국 현지은행이 한국 유통 기업을 테마로 하는 최초의 신용카드이자 해외 출국자를 중심으로 해 더욱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