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1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2℃
  • 맑음강릉 26.3℃
  • 맑음서울 22.8℃
  • 맑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4.4℃
  • 흐림울산 23.6℃
  • 박무광주 21.8℃
  • 박무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1.8℃
  • 박무제주 22.8℃
  • 맑음강화 21.4℃
  • 맑음보은 19.8℃
  • 맑음금산 20.0℃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사회

중국인, '운전면허' 취득위해 한국 온다

중국인들이 한국에 운전면허를 따기 위해 몰려들고 있으며 그 수가 해마다 수천 명에 달하는 것으로 보고됐다.

 

한국 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인 단기체류자가 한국에서 운전면허를 취득한 사례가 총 4천 675명에 달한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1일 보도했다.

 

올해 5월까지 운전면허를 딴 중국인 단기체류자는 2천 341명으로 집계돼 작년 동기 대비 2배가량인 것으로 나타났다. 점점 한국에서 운전면허를 취득하려는 중국인 단기체류자는 증가하고 있다.

 

단기 체류 중국인이 운전면허를 취득하는 수는 2015년에 7천 822건으로 최고치를 찍은 뒤 중국 사드(THAAD) 보복 여파로 줄어들었다. 하지만 작년부터 다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단기 체류자란 관광 비자 또는 30일 미만의 비자를 받고 입국한 사람을 의미한다.

 

중국인이 하필 우리나라까지 와서 운전면허를 취득하려는 이유는 절차가 쉬운 점과 가격이 저렴한 점 때문이라고 전해진다. 또한 한국의 운전면허는 중국 각 성의 운전면허로 교환 가능하다. 그리고 국제 운전면허를 발급받을 수 있는 장점으로 한국에서 면허를 취득하기를 선호한다고 SCMP는 설명했다.

 

제주도 한 자동차운전면허학원 관계자에 따르면 운전면허를 취득할 수 있는 5일짜리 프로그램을 약 67만원의 비용으로 운영하고 있다. 학원 관계자는 “프로그램을 이수받은 뒤 운전면허 시험에 응시한 중국인 70~80%가 운전면허시험에 한 번에 합격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더해 1만 3천 위안(약 220만 원)짜리 한국 관광과 운전면허 학원 교습을 진행하는 관광상품도 등장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