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31 (금)

  • 맑음동두천 14.8℃
  • 맑음강릉 20.2℃
  • 맑음서울 16.5℃
  • 구름조금대전 16.1℃
  • 구름조금대구 20.1℃
  • 맑음울산 17.2℃
  • 구름조금광주 15.6℃
  • 구름조금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0℃
  • 구름조금제주 16.5℃
  • 맑음강화 15.3℃
  • 구름조금보은 15.6℃
  • 맑음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5.3℃
  • 맑음경주시 17.0℃
  • 구름조금거제 17.4℃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경제

중국 5월 PMI 3개월만에 '최저치' 기록

중국의 5월 제조업 공식 구매관리자지수(이하 PMI)가 49.4를 기록하며 3개월 만에 최저치를 나타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31일 5월 PMI가 전월의 50.1보다 0.7 하락했다고 밝혔다. 해당 수치는 전문가 예상치 49.9를 하회하는 수치이자 지난 2월에 49.2를 기록한 이후 최저치다.

 

PMI는 설문을 통해 경기 동향을 파악하는 지표로 기준선 50을 넘으면 경기 확장, 넘지 못하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5월 PMI는 이달 초 미·중 무역전쟁이 악화되는 상황이 반영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국가통계국은 “5월 제조업 경기가 다소 좋지 않으며 제조업 PMI가 49.4%로 하락했다”면서 “생산은 확장을 유지했으나 수요가 다소 둔화하는 행태를 보였고, 하지만 첨단기술 제조업 경기 수준이 상대적으로 높다”고 전했다.

 

같은 기간 비제조업 PMI는 54.3을 기록하며, 4월의 지수 54.3과 같은 수준이다.

 

중국 당국이 미국과의 무역전쟁 속 펼친 부양정책의 효과에 대해 다수 의구심이 제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