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19.1℃
  • 맑음서울 14.6℃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4.3℃
  • 맑음광주 15.1℃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10.4℃
  • 구름조금제주 15.1℃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4.9℃
  • 맑음금산 13.7℃
  • 맑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4.4℃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중국 시사/경제

이랜드, 케이스위스 매각으로 부채비율 줄일 계획

이랜드월드가 엑스텝인터내셔널 홀딩스에게 케이스위스를 매각한다.

 

이랜드월드는 지난 2일 중국 스포츠브랜드 엑스텝을 운영 중인 엑스텝인터내셔널 홀딩스와 케이스위스 매각을 위한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매각 금액은 2억6000만 달러(한화 3000억 원)로 알려졌으며 오는 8월 매각이 완료된다.

 

이랜드는 2013년부터 미국 패션 상장사인 케이스위스를 인수해 운영해온 바 있다.

 

케이스위스를 인수한 엑스텝은 중국 내 전문 스포츠웨어 선도 기업으로 알려져 있으며, 현지 6200개 이상의 매장을 운영하는 등 방대한 유통망을 갖춘 기업이다.

 

이와 별개로 이랜드와 엑스텝은 케이스위스가 보유하고 있는 부츠 브랜드 팔라디움의 합작사(JV)를 설립하고 중국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한다. 지분은 이랜드가 51%, 엑스텝이 49%을 차지하고 있다.

 

이랜드는 팔라디움 JV를 통해 중국 슈즈 시장에서 팔라디움 브랜드를 빠르게 성장시킬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 팔라디움은 중국 내에서 140여개 매장을 운영 중에 있다.

 

이랜드는 이번 케이스위스 매각으로 재무구조 개선에 속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이랜드는 티니위니와 모던하우스 등을 매각해 300%에 달하던 이랜드월드의 부채비율을 기준 172%까지 하락시켰다. 올해는 부채비율을 150% 이하까지 줄여 나갈 것으로 계획을 밝혔다.

 

이윤주 이랜드 CFO는 "연내에는 수익구조와 재무구조 재설계를 통해 어떠한 외부 환경에도 흔들림 없는 자본 구조가 완성된다"며 "내년 40주년을 앞두고 신용등급 상향과 함께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의 면모를 갖추게 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