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9 (화)

  • 맑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21.6℃
  • 연무서울 16.3℃
  • 연무대전 18.2℃
  • 맑음대구 20.6℃
  • 맑음울산 17.3℃
  • 연무광주 18.4℃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16.9℃
  • 맑음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10.1℃
  • 맑음보은 18.7℃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20.6℃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1 [중국-시사/경제]

세계 최대 공항 다싱국제공항 9월부터 운영..."연간 1억 명 수송 가능"

올해 베이징 신공항 다싱(大興)국제공항이 6월 30일 준공 검수를 마치고, 9월 30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갈 것으로 전해졌다.

 

펑정린(馮正霖) 중국민항국 국장은 전국 양회(兩會) ‘부장통로’에서 가진 인터뷰를 통해 베이징 신공항 다싱국제공항에 대해 발표했다. 펑 국장은 “다싱국제공항은 새로운 시대 초대형 국제 현대화 공항 기준에 따라 평안하고 친환경적이며 스마트한 인문 공항을 건설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다싱국제공항은 2022년 여객 수송량 4500만 명, 2025년에는 7200만 명을 달성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중국민항국이 3월에 발표한 ‘국제노선경영허가신청공시’에서 민항국이 승인 예정인 32개의 국제선 노선 허가 가운데 10개가 다싱국제공항에서 이륙한다. 이들 노선 중에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한국 부산, 이집트 카이로로 취항하는 직항 노선도 포함돼 있다.

 

 

세계 최대 공항 다싱국제공항은 건설 후 연간 1억 명을 수송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싱국제공항의 주체 공사는 전부 마무리되었으며, 현재 공항 내 장식과 전기기계 장비를 테스트하고 있다.

 

메인 터미널 공사 책임자인 리젠화(李建華)는 “지난 1년 동안 세계 최대 규모, 최고 복잡한 전기기계를 설치하는 기술 난관을 뚫고 24만 7천 대의 전기기계 설비, 1800km의 케이블 전선, 축구장 73개 크기의 덕트 및 백만 개의 커넥터를 설치해 세계 최대 공항 터미널 핵심지역의 ‘경맥’을 연결했다”고 말했다. 메인 터미널에는 하루 8000여 명이 동시에 시공작업을 한 것으로 전해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다싱국제공항 메인 터미널의 거대한 철골 구조 지붕의 투영 면적은 18만㎡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와 같은 큰 규모의 대공사를 측량 로봇 등 스마트 수단에 의존해 80일 만에 마무리하고, 오차를 1mm 이내로 줄였다.

 

공사 책임자 리 씨는 “4월 30일 실내 장식을 마무리하고, 5월부터 소방 테스트 검수를 받고, 6월 중순에 품질준공 검사를 할 계획”이라며 “우리는 완벽을 추구해 세계급 공항을 건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공항 주변에는 거대한 입체교통망이 동시에 구축된다. 신공항 계획이 승인을 받았을 때 고속도로, 도시 간 철도, 고속철도, 지하철 등 7개의 ‘5횡2종’의 종합 교통망도 동시에 구축된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 톈진, 허베이(河北)에서 신공항으로 가는 직통 철도교통 노선이 건설될 계획이다.

 

리궈핑(李國平) 베이징대 수도발전연구원 원장 겸 수석 전문가는 “신공항이 운영에 들어간 후 남부 지역이 발전하면서 베이징 도시의 전체적인 발전에 대한 공헌도도 계속 증가할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다싱국제공항은 베이징 서우두국제공항의 적체를 해소하기 위해 건설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 서우두국제공항은 작년 ‘세계에서 가장 바쁜 공항’ 2위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