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9 (화)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21.3℃
  • 연무서울 15.9℃
  • 연무대전 18.0℃
  • 맑음대구 20.3℃
  • 맑음울산 16.9℃
  • 연무광주 17.7℃
  • 맑음부산 15.6℃
  • 맑음고창 14.8℃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11.4℃
  • 맑음보은 18.2℃
  • 맑음금산 16.9℃
  • 맑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20.3℃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1 [K-Sport]

우리은행 임영희, WKBL 최초 600경기 출전 도전

우리은행 임영희가 여자프로농구 사상 첫 정규리그 600경기 출전이라는 대기록 달성에 도전한다.

 

 

임영희는 지난 4일 용인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19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과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개인 통산 경기 수를 599경기로 늘렸다. 600경기 출전까지는 딱 1경기가 남은 상황. 오는 8일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리는 OK저축은행전에서 임영희의 600경기 대기록이 달성될 전망이다.

 

 

임영희는 마산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하고 1999년 신세계 쿨캣 여자농구단에 입단했다. 프로 데뷔 이후 2000년 겨울리그 단 한 시즌을 제외한 전 시즌을 소화하며 성실함의 대명사로 자리 잡았다. 특히 우리은행으로 이적한 2009-10시즌부터 10시즌 동안은 단 4경기에만 결장했다.

임영희는 위성우 감독이 부임한 2012-13시즌부터 2017-18시즌까지 우리은행의 통합 6연패 달성을 이끄는데 큰 역할을 했다. 특히 2012-13시즌에는 정규리그 MVP와 챔피언결정전 MVP를 동시에 석권했으며, 2013-14시즌 챔피언결정전 MVP를 수상했다.

 

 

2017년에는 WKBL 창립 20주년을 맞아 실시된 여자프로농구를 빛낸 12명의 선수 '그레이트(GREAT) 12'에도 선정됐다. 여기에 임영희는 지금껏 아무도 이루지 못한 600경기 출전이라는 대기록을 더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