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8 (월)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7.5℃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2.9℃
  • 구름조금대구 4.3℃
  • 구름많음울산 4.9℃
  • 구름많음광주 5.0℃
  • 맑음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8.0℃
  • 맑음강화 1.0℃
  • 구름조금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1.8℃
  • 구름조금경주시 2.2℃
  • 구름많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중국의 생태환경보호감독 현황은?

 

중국 내에서도 생태환경 보호에 대한 인식이 점차 고조되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 5월에 개최했던 중국 생태환경 보호대회가 벌써 1개월이 지났습니다. 이후 중국 생태환경부는 제1단계 환경보호 "回头看(수시 감독)"에 대한 성과표를 공개하였는데요. 오늘은 중국 내 생태환경보호 노력의 현황을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6월 15일까지 중국 보호감찰조직 6곳은 총 1만 3천여 건의 제보를 받고 그중 1만 여건을 접수하여 641곳에 입건 처벌을 진행하였다고 합니다. 총 벌금은 5,807만 위안(한화 약 100억 원)이 부과되었고 구류 58명, 사전 조사 365명, 630명의 행정 문책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성별로 총 제보 건수를 살펴본 결과 허난河南, 헤이룽장黑龙江,허베이河北 3개 성에서 보고된 신고 건수가 가장 많았습니다. 또한, 이미 처리된 안건 중에서도 허난, 헤이룽장, 허베이에서 접수된 건수의 사실 불일치 비율이 각각 36%(209건), 31%(282건), 28%(179건)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높았습니다. 

 

 

 

 

 벌금 부과 액수는 장쑤성이 가장 많았습니다. 제1단계 환경보호 "回头看(수시 감독)"에서는 총 벌금액이 5,807만 위안(한화 약 100억 원)이었는데, 이중 장쑤성에서 부과된 벌금만 약 2,452만 위안(한화 약 42억 원)으로 2위 허베이의 3배 수치를 기록하였습니다.
사전 조사 및 행정 문책 통계 수치를 살펴보면 허난성이 사전 조사 및 행정 문책을 받은 인원이
각각 365명, 630명으로 가장 많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