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无理的英爱小姐 第16季 》 > 娱乐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K-On Air] 《无理的英爱小姐 第16季 》

본문


       韩国tvN电视台于2017年12月4日起播出的月火电视剧。
       《无理的英爱小姐》中的主人公“英爱”迎来人生第二阶段——结婚,以第16季回归小荧屏。《无理的英爱小姐》是韩国最长寿的喜剧电视剧。该电视剧以韩国代表老处女李英爱(金贤淑饰)为中心,真实地描绘了30多岁女性的家庭、爱情和职场上发生的故事,深受人们的欢迎。它不仅表现出了在离职、升职、创业等过程中上班族的悲欢,还反复描绘了爱情和离别、家人之间的矛盾与和解,每天都在努力生活的英爱,得到了人们的很多支持。《无理的英爱小姐》第16季的最大看点是英爱的婚后生活。该剧已经播出15季,由于它反复出现“老处女”英爱的日常生活,粉丝们便产生了需要新的变化的声音。对此,制作团队拿出的牌是英爱的结婚和怀孕。将要充分反映英爱成为有夫之妇的过程和在此过程中的感情和情绪。并且,还会出现与婆家发生矛盾或怀孕后中断工作等尖锐的问题。

 

e0fd90414d60b3a0c57936c456e6f6cb_1515563 

Ⓒ tvN


       制作团队和主演演员金贤淑与这部作品一起度过了10年的时光,别有一番感触。《无理的英爱小姐》的某位作家表示,“在没有大明星或特别的设定的情况下,坚持播出10年的《无理的英爱小姐》很动人,自己非常自豪”表达了对作品的爱意。金贤淑表示,“我提前看过剧本,兼备了以前的喜剧性和情绪上的号召力,我认为大家也能够感受到回到最初的变化”。目前,周一、周二晚上10点前后是电视剧播出的黄金时段,可以称得上“月火(周一、周二)大战”的程度。SBS《疑问的一胜》、MBC《我的鬼神搭档》、KBS《Jugglers》都在同一时期开始播出,竞争变得更加激烈。拥有10年功力的《无理的英爱小姐》在与三大电视台的电视剧竞争中,能否守住老粉丝并吸引新的观众,备受瞩目。

 

笔者 李东耿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2017년 12월 4일 tvn에서 방영을 시작한 월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의 ‘영애씨’가 결혼이라는 인생 2막을 맞이하며 시즌 16로 돌아왔다.

<막돼먹은 영애씨>는 한국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이다.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이영애(김현숙 분)를 중심으로 30대 여성의 일과 사랑, 가족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그려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직, 승진, 창업 등 과정에서 겪게 되는 직장인의 애환은 물론 사랑과 이별, 가족과의 갈등과 화해를 반복하며 하루하루를 열심히 사는 영애의 모습이 많은 응원을 받은 것이다.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6의 최대 관전 포인트는 영애의 결혼 후 삶이다. 15개의 시즌이 진행되는 동안 ‘노처녀’ 영애의 일상이 반복되다 보니 팬들 사이에서도 변화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제작진이 꺼내 놓은 카드는 영애의 결혼과 임신이었다. 유부녀가 되는 과정과, 그 과정 속에서 느끼게 되는 감정 및 정서를 밀도 있게 다룬다. 또한 시댁과의 갈등이나 임신 후 경력 단절과 같은 첨예한 문제 역시 등장할 예정이다.  

 작품을 10년 이상 함께하고 있는 제작진과 주연배우 김현숙의 감회는 남다르다. <막돼먹은 영애씨>의 한 작가는 “대스타나 특별한 설정 없이 10년이나 버틴 <막돼먹은 영애씨> 자체가 감동적이고 자랑스럽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현숙은 “항상 나름대로 열심히 촬영했지만 이번엔 큰 변화가 있기 때문에 이번 시즌은 좀 더 설렌다. 대본을 미리 봤는데 예전의 코미디와 페이소스가 있더라. 초심으로 돌아간 변화를 느끼실 수 있을 것 같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현재 , 화요일 10시 전후는 ‘월화 대전’이라 불릴 만큼 경쟁력 있는 드라마들이 많이 방영되고 있는 시간대이다. SBS <의문의 일승>, MBC <투깝스>, KBS <저글러스> 모두 비슷한 시기에 방영을 시작하며 경쟁은 더욱 치열해졌다. 10년 내공의 <막돼먹은 영애씨>가 지상파 드라마와의 경쟁 속에서 오랜 팬들을 유지하며 새로운 시청자들을 유입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首尔 中郎区 面目3洞 607-10 吉路道 Bd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张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