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堂洞辣炒年糕城 > 潮流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K-Food] 新堂洞辣炒年糕城

본문

       到新堂洞的辣炒年糕城,街上两排长长的辣炒年糕店令过往的行人心动。正如麻雀飞不过磨坊,人们的脚步自然地停下来,无法错过这个地方。“新堂洞辣炒年糕城”为辣炒年糕成为韩国代表小吃起到了重要的作用。由于该城已有几十年的历史,也有不少是几代相传的老店铺,客人也大多数是想要寻找初高中时的回忆的青年和中年,偶尔也有寻找“正宗韩国味”的外国游客。

 

笔者 尹真姬

2459d1fe8e8360c3475eed2c5c198b6d_1517376
 

 

甜甜辣辣的新堂洞辣炒年糕的故事

       位于6号线新堂站与5号线青丘站之间的首尔中区新堂洞辣炒年糕城,是拥有60年历史的辣炒年糕圣地。不仅是首尔本地人,全国各地的人都知道新堂洞辣炒年糕。

       在老巷前面,“新堂洞辣炒年糕城”的牌匾迎接着客人们。“SINCE 1953新堂洞元祖1号马福林(音译)辣炒年糕”、“I love新堂洞辣炒年糕”、“三代奶奶家”、“马福林老奶奶小儿子家”、“mini 家”、“友情”、“元祖终点”等著名的辣炒年糕店排成了一排。每个店铺都挂着很大的招牌,并贴上了以前上新闻的照片和原稿,积极宣传。

       老巷的入口最为显眼的店铺是“马福林奶奶辣炒年糕”。“连媳妇儿都不知道辣椒酱的秘密呢~没有人知道~”以这个辣椒酱广告词成为话题的马福林奶奶经营的辣炒年糕店正是这家。如今马福林奶奶已去世,她的子孙继承了店铺,继续做辣炒年糕生意。有意思的是,本来写着“连媳妇儿都不知道”的招牌上,如今写上了“现在媳妇儿也知道了”。

 

2459d1fe8e8360c3475eed2c5c198b6d_1517376
 

 

       其实,新堂洞辣炒年糕始于马奶奶之手。当时的人经常吃用油炒的酱油白年糕。朝鲜战争结束,马奶奶于1953年的某一天吃完炸酱面之后,不小心把白年糕掉进了剩下的炸酱里。由于弃之可惜,马奶奶吃了蘸着炸酱的白年糕,发现味道竟然很好,于是产生了制作不一样的炒年糕的想法,创出了混合辣酱的辣炒年糕。新堂洞辣炒年糕就是因该酱料而出名的。

       马奶奶在新堂洞的老巷,搭起了辣炒年糕的街头小店,开始做生意。很快,通过客人口口相传,新堂洞的居民们也开始做辣炒年糕生意。一开始,他们在煤火上放小锅,放入年糕、蔬菜、辣椒酱以及甜面酱煮开,后来又加上了泡面等各种材料。

       紧跟着时代的步伐,新堂洞辣炒年糕老巷也有了变化。本来只卖辣炒年糕的店铺,开发了各种各样的炒年糕:针对年轻人口味的芝士辣炒年糕、辣炒年糕;针对游客口味的宫廷炒年糕、海鲜炒年糕;考虑到小孩口味的甜面酱炒年糕等。长年累月,老巷里的老建筑已被推翻,辣炒年糕店铺也有了新的装修,但辣炒年糕的味道依然如旧。

       进入新堂洞辣炒年糕店铺,点“现做辣炒年糕套餐”,就会端上来辣炒年糕、鱼饼、泡面、手工面、煎饺、鸡蛋等。丰盛的辣炒年糕小锅,光是看着就能让人咽口水,四处飘来的辣炒年糕味道就更吊胃口了。点燃火炉,小锅煮开之后,需要轻轻地搅一搅锅汤,以防年糕粘上锅底。锅汤熬稠之后,就可以开始吃了。筋道的年糕、鱼饼、卷卷的泡面与弹性十足的手工面,口感都非常好。蒸鸡蛋可以单独吃,也可以蘸辣炒年糕的汤吃。吃完辣炒年糕之后,可以再点炒饭,在剩下的辣炒年糕酱料中,放入碎紫菜,炒炒就可以吃了。

 

2459d1fe8e8360c3475eed2c5c198b6d_1517376
 

 

       从宫廷饮食变成全国国民代表小吃!被称为“国民代表小吃”的辣炒年糕,其实是皇帝享用的宫廷料理,用酱油腌炒年糕、野菜、肉等食材之后,中火炒出。这样制作的辣炒年糕,年糕、蔬菜以及牛肉的味道都融合在一起,不仅味道好,而且营养价值高,是一道极品料理。辣炒年糕本来是需要多种食材的料理,但朝鲜战争之后,由于物资贫乏,路摊的商人省去了很多食材,年糕也用面粉制作,发展出了新风格的街头美食。路摊的辣炒年糕强调的并不是各种食材的融合,而是比较重口的辣椒酱。这种较为刺激的口感,得到了人们的喜爱。不仅如此,当时的政府为了解决粮食短缺问题,从美国进口大量剩余的面粉,并用此制作年糕发放,所以辣炒年糕的价格也自然降低了,成为学生们爱吃的代表小吃。

       如今,辣炒年糕迎合着时代的变化,不断地追求味道上的变身。酱料也从辣椒酱扩展到咖喱酱、奶油酱、炸酱等不同口味,放入汤里的食材也有了很大的变化。最近,海鲜丰盛的海鲜辣炒年糕和放入排骨肉的排骨辣炒年糕非常受欢迎。另外,可能是因为这几年经济不景气,“毒品辣炒年糕”、“泪流辣炒年糕”等比普通的辣炒年糕辣好几倍的强力辣炒年糕,吸引了许多客人。

 

2459d1fe8e8360c3475eed2c5c198b6d_1517376
 

 

L 首尔市中区茶山路33街 10-18

T 地铁2、6号线,新堂站8号出口→在中部消防署前面左转(徒步10分钟)

地铁5号线青丘站1号出口→在新堂洞居民中心前面右转(徒步7分钟)

 

 

2459d1fe8e8360c3475eed2c5c198b6d_1517376

 

 

신당동 떡볶이 타운

 

신당동 떡볶이 거리를 가면 양쪽으로 길게 늘어선 떡볶이 가게들이 오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유혹한다.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없듯 사람들의 발길을 붙잡는 이곳, 신당동 떢볶이 타운 떡볶이가 한국의 대표적인 간식으로 자리하는 중요한 역할을 했다. 오랜 세월을 이어온 만큼 대를 이은 가게도 많으며, 손님 역시 중고등학생들과 추억의 맛을 찾는 청장년층이 많고, 간혹 한국의 맛을 찾는 외국 관광객들도 눈에 띈다.  

 

 

매콤달콤 신당동 떡볶이 이야기

 

6호선 신당역과 청구역 사이에 있는 서울 중구 신당동 떡볶이 거리는 60년 역사를 지닌 떡볶이계의 성지다. 서울 사람이 아니더라도 신당동 떡볶이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골목 앞에서는 ‘신당동 떡볶이 타운’이라는 간판이 손님들을 먼저 맞이한다. ‘SINCE 1953 신당동 원조1호 마복림 떡볶이’, ‘아이러브 신당동 떡볶이’, 三代 , 마복림할머니 막내아들네, 미니네, 우정, 원조 종점’ 등 떡볶이 가게들이 줄지어 있다. 각자 큼지막한 간판에 언론 등 매스컴을 탔던 사진과 기사를 내걸어 알리고 있다.
골목 입구에 가장 눈에 띄는 가게는 ‘마복림 할머니 떡볶이’다. “고추장 비밀은 며느리도 몰라~ 아무도 몰라”라는 고추장 광고의 주인공인 마복림 할머니가 운영하던 떡볶이가게다. 현재는 고인이 되신 마 할머니를 대신해 후손들이 이어오고 있다. 재밌는 것은 ‘며느리도 몰라’라고 적힌 간판에 ‘이젠 며느리도 알아’라고 적힌 것이다.
사실 신당동 떡볶이의 시작은 할머니로부터 시작됐다. 당시는 기름을 두른 후 간장양념으로 볶은 가래떡 떡볶이를 먹었던 시절이었다. 한국전쟁이 끝난 1953년 마 할머니는 동네 중국음식점 개업식에서 자장면을 먹고 남은 국물에 실수로 떡을 빠뜨렸다. 떡이 아까워 춘장이 묻은 떡을 먹은 마 할머니는 뜻밖에 맛이 좋았고 그 길로 장류를 혼합해 고추장 떡볶이를 개발했다. 신당동 떡볶이의 유명세도 바로 양념장에서 비롯되었다.
할머니는 신당동 골목에서 떡볶이 가판대를 열고 장사를 시작했고 입소문을 타자 신당동 주민들은 여기저기 떡볶이 가게를 열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연탄불 위에 냄비를 놓고 떡과 채소, 고추장, 춘장을 넣어 끓여 팔다가 라면 등 각종 사리를 팔기 시작했다.

시대의 흐름에 따라 신당동 떡볶이 골목도 변화되었. 신당동 떡볶이만 판매하던 가게들은 젊은이들의 입맛을 겨냥한 치즈떡볶이, 매운떡볶이, 관광객을 겨냥한 궁중떡볶이, 해물떡볶이, 아이 입맛을 고려한 자장떡볶이 등 다양한 종류를 개발해 판매하고 있다. 오랜 세월이 흐르는 동안 건물은 사라지고, 떡볶이 가게들은 신식으로 리모델링됐지만 그 당시 떡볶이 맛은 그대로.

신당동 떡볶이 가게에 들어가 즉석 떡볶이 세트 주문하면 떡볶이와 어묵, 쫄면, 라면, 야끼만두, 계란 등이 나온다. 아직 끓지도 않았는데 푸짐한 비주얼이 입맛을 자극하고, 사방에서 풍겨오는 떡볶이 끓는 냄새가 식욕을 더욱 당기게 한다. 버너에 불을 켜고 끓어오르기 시작하면 떡이 냄비 바닥에 눌어붙지 않도록 슬슬 저어 적당히 국물이 걸죽하게 졸아들 먹기 시작한다. 쫄깃쫄깃한 떡과 어묵은 물론, 꼬불꼬불 고소한 라면은 탱탱한 쫄면 섞여 식감 일품이다. 삶은 계란은 따로 먹어도 맛있고, 부숴서 국물에 비벼 먹어도 좋. 떡볶이를 다 먹은 후에는 볶음밥을 추가해 남은 떡볶이 양념에 김가루를 뿌려서 볶음밥을 만들어 먹는다.

 

궁중음식에서 국민 간식으로 자리매김하다!

 

국민의 간식이라 불리는 떡볶이는 원래 임금이 먹던 궁중음식으로, 떡과 나물, 고기 등을 간장으로 양념해서 함께 볶아서 만들었다고 한다. 이렇게 만든 떡볶이는 떡과 채소 그리고 쇠고기의 맛이 어우러져 좋은 맛을 뿐만 아니라 영양가도 높은 고급음식이.

그런데 이렇게 다양한 재료가 들어가던 떡볶이가 한국전쟁 이후 노점상인들에 의해 많은 재료를 생략하고 떡도 밀가루로 만든 떡으로 바꾼 길거리 음식으로 재탄생하고 유행하게 된다.  길거리표 떡볶이는 여러 가지 재료가 어우러져 맛을 내는 대신 강한 고추장 양념을 바탕으 자극적인 맛으로 사람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당시 정부에 식량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들여온 미국의 잉여밀가루를 이용해 만든 떡을 사용했기 때문에 학생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사먹 있었던 대표적인 간식거리로 자리를 잡았다.

오늘날 떡볶이는  흐름에 맞게 변신 변신을 거듭하고 있다. 소스도 고추장뿐 아니라 카레, 크림소스, 짜장 등 다양화됐고 그저 어묵, 쫄면, 라면 정도가 아니라 최근에는 떡볶이 안에 넣는 내용물도 다양해졌다. 해물을 잔뜩 넣은 해물떡볶이나 갈비를 넣은 갈비떡볶이가 인기를 끌고 있다. 요즘에는 경기가 어려워서인지 마약떡볶이, 눈물 떡볶이라고 불릴 만큼 일반제품보다 몇 배나 매운 제품들도 중독성 강한 매운 맛으로 고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주소 서울시 중구 다산로33길 10-18

교통 지하철 2, 6호선 신당역 8번 출구→중부소방서 앞에서 좌회전(도보로 10분),

지하철 5호선 청구역 1번 출구→신당동 주민센터 앞에서 우회전(도보로 7분)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
首爾特別市 中郎區 四佳亭路 41路 (gil) 6, Road Park Bld.1F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李东耿。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