变身天才作曲家莫扎特…… 驾驭各种艺术门类,空前绝后的演员 > 封面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变身天才作曲家莫扎特…… 驾驭各种艺术门类,空前绝后的演员

正文

       “一人饰两角,没有觉得辛苦。”

       在MBC电视台的电视剧《Two Cops》中,饰演重案组刑警车东卓,以及附在刑警身上的骗子孔秀昌的演员曹政奭,以轻松的表情表达了自己。曹政奭在剧中,完美饰演两个性格相反的角色,获得了“果真是曹政奭”的赞赏。其实,比起挑战演技,让曹政奭觉得辛苦的,是繁忙的行程,一个人饰演两个角色,拍摄中的戏份只能更多。

 

0a09ea127c91a704bd8f2161e7ca34ca_1517976
ⓒ CultureDepot 

 

       “作品结束之后,心情很舒畅,因为之前的体力有点透支。一人饰两角并不难,但3个月之内,每天只睡3~4个小时,真是太累了。每次拍摄的行程出来,大部分都是我的戏份。(笑着)我也上了年纪了,所以体力跟不上了吧。”

       曹政奭在剧中与女子组合Girl's Day成员李惠利成为搭档。两人虽有14岁的年龄差,但他们成功演出了很般配的感觉。很巧的是,曹政奭在《最佳李纯信》、《The King 2hearts》等前几部作品中,也与歌手兼演员的IU和李昇基共同担任过主角。

 

0a09ea127c91a704bd8f2161e7ca34ca_1517976
ⓒ CultureDepot 

 

       “与(李)惠利的合作很愉快。我们在拍摄现场的大多数时间都在一起。她是一位很有sense又诚实的人。关于拍摄顺序以及各自的角色,我们聊了很多。除了惠利之外,IU和李昇基也是进行歌手活动时的同事,一起拍摄的时候,我们聊了很多有关于乐的话题。”

       曹政奭拍完《Two Cops》之后,立即加入了话剧的练习行程。他将出演《AMADEUS》的主角——天赋才能的莫扎特,时隔7年回归话剧的舞台。由于这是他一直都想加入的作品,中间没有休息,立即就开始了练习。

       “时隔多年回归话剧舞台,不过之前一直有出演音乐剧。我不想严格区分话剧和音乐剧。我有个愿望就是跨越话剧、音乐剧、电视以及电影等各种舞台,一直表演。我想成为用处很多的演员。《AMADEUS》的角色非常有魅力。哪个演员会拒绝这个机会呢?初一的时候,我看过电影版《AMADEUS》,印象非常深刻,至今难以忘怀。”

       出生于1980年的曹政奭,今年虚岁39。《Two Cops》等他今年出演的作品,可以说是他30岁这个阶段的结尾作,意义非凡。他进入30岁以来,发生了许多事情:通过《建筑学概论》跃为韩国大明星;通过《The King 2hearts》成功进军电视剧领

域;如今已成为跨越各种舞台空前绝后的主演。

       “曹政奭的30多岁,真的很温暖。仿佛是把暖气开到最大一样,虽然有时候是微温状态,但总体来说是非常温暖的。我不觉得《AMADEUS》将会是我的最后一部作品。目前没法确定,但我拿到了不同的作品,正在进行选择。不只是因为我快要40了,为了向大家展现不同的演技风格,我希望能够有好的机会。”

 

0a09ea127c91a704bd8f2161e7ca34ca_1517976
ⓒ CultureDepot 

 

       曹政奭是出了名的“人品好的演员”,跟他一起合作的制作组和同事演员都对他“竖起大拇指”。每次都照顾对方,并实实在在地执行自己的任务,完全可以说是“称职的主角”。

       “我唯一擅长的事情就是表演,我是以演技为职业的演员,所以我在作品中和在作品外,都要展现更好的一面,照顾周围人,才能创造出正能量。作为演员,我想饰演一个完全新的角色,比如说,悲痛的爱情片或残忍的推理片等。

       不过,奇怪的是,对我来说,恐怖片没有太大的吸引力,哈哈。”

 

笔者 金素理

 

 

천재작곡가 모차르트로 변신 장르불문, 전천후 배우  

 

조정석

 

“12, 힘들지 않았다.”

MBC 드라마 <투깝스>에서 강력계 형사 차동탁과 사기꾼 공수창을 오가며 12역을 소화한 배우 조정석은 홀가분한 표정으로 소감을 밝혔다.  가지 상반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역시 조정석이라는 찬사도 받았다. 하지만 연기력을 끌어올리는 못지않게 조정석을 힘들게 것은 빠듯한 스케줄이었다. 혼자서 가지 캐릭터를 연기하다보니 그의 출연 분량이 절대적으로 많았기 때문이다.

작품이 끝나니 너무 시원하네요. 체력적으로 너무 힘들었거든요. 12역을 소화하는 자체는 그리 어렵지 않았지만 3개월 동안 계속 잠을 3~4시간 자면서 촬영해야 했죠. 스케줄표가 나오면 대다수 제가 나오는 장면이었어요. (웃으며) 저도 이제 나이를 먹다보니 체력적으로 힘들었던 같아요.”

조정석은 이번 작품에서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혜리와 호흡을 맞췄다. 무려14세의 나이차가 났지만 사람은 쌍의 어울리는 커플의 모습을 그려냈다. 따지고 보면 조정석은 전작인 드라마 <최고다 이순신> <더킹투하츠> 등에서도 공교롭게 가수 배우 아이유, 이승기와 함께 출연했었다.

혜리와의 호흡은 아주 좋았어요. 현장에서 함께 있는 시간이 제일 많았죠. 센스도 좋고 감도 좋고 솔직한 친구였어요. 촬영해야 장면에 대한 시퀸스나 각자의 역할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나누었어요. 혜리 외에 아이유, 이승기 역시 가수로도 활동하는 동료들이었기 때문에 함께 촬영하면서 음악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 나누었던 기억이 나네요.”

조정석인 <투깝스> 끝나자마자 연극 연습에 합류했다. 음악천재 모차르트를 소재로 다른 연극 <아마데우스> 타이틀롤을 맡고 7 만에 연극 무대에 다시 선다. 개인적으로 정말 참여하고 싶었던 작품이었기 때문에 휴식기 없이 곧바로 연습을 시작하게 됐다.

연극 무대는 오랜만이지만 뮤지컬에는 꾸준히 출연해왔어요. 저는 연극와 뮤지컬을 굳이 구분 짓고 싶지 않아요. 계속 무대 위와 TV , 스크린 등을 오가며 연기하고 싶은 욕심이 있어요. 쓰임새가 많은 배우가 되고 싶은 저의 바람이에요. 아마데우스 역할은 누구든 도전해보고 싶은 매력적인 배역이에요. 어느 배우가 마다하겠어요? 중학교 1학년 때인가 영화로 만들어진 <아마데우스> 봤는데 지금도 잊지 못할 정도예요.”

1980년생인 조정석은 한국 나이로 올해 39세다. <투깝스> 비롯해 올해 출연하는 작품은 그의 30대를 마무리하는 의미있는 작품들이다. 그의 30대에는 정말 많은 일들이 일어났다. 영화 <건축학개론> 통해 스타덤에 올랐고 <더킹투하츠> 안방극장에 진출했다. 이제는 다양한 무대를 누비는 전천후 주연배우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했다.

조정석의 30대는 정말 훈훈했어요. 보일러를 빵빵하게 틀어놓은 것처럼요. 가끔 미지근할 때도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아주 따뜻했어요. <아마데우스> 마지막 작품이 같지는 않아요. 아직 확답은 없지만 여러 작품을 놓고 고민하고 있어요. 30대의 마지막이어서가 아니라 연기적으로 뭔가 달라진 모습을 보여드릴 있는 기회가 생기면 좋을 같아요.”

조정석은 인간성이 좋기로도 정평이 배우다. 그와 함께 현장을 경험한 스태프와 동료 배우들 모두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운다. 항상 상대방을 배려하고 자신에게 주어진 몫을 충실히 수행하며 연기 외적으로도 주연 배우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제가 가진 재능은 대중에게 보여줄 있는 연기가 다일 텐데, 그걸로 먹고 살아가는 직업을 가진 사람이기 때문에 제가 작품 안팎에서 좋은 모습을 갖추고 주변을 챙기는 것이 서로 영향을 끼친다고 생각해요. 배우로서는 그동안 제가 했던 역할들과 교집합으로 섞이지 않는 역할을 해보고 싶어요. 가슴을 후벼 파는 애절한 멜로 혹은 피튀기고 무지막지한 스릴러물 같은 거요. 그런데 희한하게 공포물은 별로 끌리지 않아요, 하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首尔 中郎区 面目3洞 607-10 吉路道 Bd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张雨。 TOP